Warning: fread() [function.fread]: Length parameter must be greater than 0 in /web/home/poongkyung/html/bbs/lib.php on line 1104

Warning: fread() [function.fread]: Length parameter must be greater than 0 in /web/home/poongkyung/html/bbs/lib.php on line 1104
BEST 맛집 Untitled Document
 
 
 
 
 
무제2

 

       

ID

 
   PW  

  



BEST 맛집&멋집

■■■■■■■■■■
상호: 강가 ★★★★
닉네임:


등록일: 2005-04-15 09:36
조회수: 4757 / 추천수: 2


IMG_1004.jpg (222.5 KB)
Canon | Canon PowerShot A80 | 2004-05-11 07:19:10
| Multi-Segment | Auto WB | 1/8s | F2.8 | 0.00 EV | 7.81mm | Flash not fired; Compulsory flash mode
100.jpg (255.7 KB)

More files(11)...
강가 ★★★★
 인쇄하기
[위치 : 해운대구 우 1동 하버타운 1층 ( 패밀리 레스토랑 건물내 1층 ) ]

언제부터인가 배낭족들에게 필수 여행지처럼 되어버린 인도....
신비로움으로 가득차 있을 것 같은 나라 , 그 곳에 가 보지 못한 분들이라면
이제 맛이 있는 인도여행을 해 보면 어떨까..

서양식 보다는 한국 토종음식을 좋아하는 나로선 처음에 인도 음식을 접했을때
그 특유한 향신료 때문에 제대로 먹지도 않고 거부감만 있었다.

그런데 " 강가" (인도인들이 천국에서 부터 시작된 성스럽고 깨끗한 강이라고 믿고 있는 겐지즈 강의 인도어가 " 강가" 라고 한다. 인도인 들에게는 어머니의 강이라 한다) 로 들어서는 순간 곳곳에 장식된 인도식 장식에 매료되어 어느새 한번도 가 보지 않았던 인도가 친숙해 진다.
커튼이며 , 등이며 .. 아주 특이해서 정말 인도에 여행이라도 온듯했다.




애피타이저로 먹은 사모사 ( samosa) 란 인도식 만두 (4000 원)로 인도음식 여행을
시작했다.


바베큐 요리로는 인도식 흙으로 만든 화덕인 '탄두'에서 구워낸 "탄두리 치킨"과 "치킨탕그리 캐밥"을 먹었는데 치킨 탕그리 캐밥은 닭다리로만 되어 있어 육질도 쫀득쫀득 하고 맛이 부드러웠고


탄두리 치킨 (19000 ) 은 숯불 바베큐와 비슷하면서도 특유의 향이 사뭇 나는데 생각보다 향신료 때문에 부담스럽지가 않고 기름기를 쫙 빼서 담백하다.

< 치킨 티카 마살라 커리와 비프 하이드라바디 커리 >

커리( curry ) 는 우리가 알고 있는 노란카레와는 다른데, 탄두에서 구워낸 인도식 전통 빵인 " 난" ( 2000 ) 이나 하얀 쌀밥 인 촤왈 (1500 ) 을 시켜 커리에 찍어 먹으면 된다. 커리의 종류는 다양한데 개인적으로는 "치킨 마크니" (16000 )가 부드럽고 좋았다.


< 갈릭 "난 " (2500) - 그냥 " 난" 과 맛이 크게 다르지 않았다 >


< "강가" 내부 전경 - 곳곳에 인도식 인테리어가 눈길을 끈다 >

< 주방 매니져 " 라나마트라" 씨 - 강가에 오신걸 환영 합니다->

인도 전통 장식들과 고급스러움으로 어우러진 실내분위기와 친절한 서비스에 아주 특별한 여행을 한 듯하다.
독특하면서도 튀지 않는 그 맛이 다시 그리워 진다.


*평일 - 점심 (lunch) 11 : 40 ~ 15:15
last order 14 : 40 ( 15 시에는 문을 close 하기 때문에 적어도 14시 까지는 가셔야 편안하게 식사 하실수 있을 것 같다)

저녁 (dinner) 17 : 40 ~ 22 :15

*주말 . 공휴일 11 : 40 ~ 22 : 15 ( 주말은 계속 주문 가능 하다)
last order 21 : 40


개인적으로는 맛은 90점 ( 별넷 정도 ) 이었으나 한국식에 너무나 익숙한 분이라면 드신후에 김치가 생각 날수도 있겠다.^^
생각보다 강한 향은 못 느꼈고 가격대는 보통 패밀리 레스토랑과 비슷한 수준인것 같다.
가볍게 드실려면 두 분이서 커리 하나에 ( 13000 -16000 원) 난 (2000원) 이랑 흰밥 (1500 원 ) 이렇게 시켜서 음료 ( 라시라는 인도식 요구르트와 망고쥬스가 각각 5- 6000 원 인데 같이 먹으면 좋을것 같다 ) 랑 드시면 그리 부담도 없을 것 같고, 바베큐는 위에 소개한 "탄두리 친킨"과 "치킨 탕그리 캐밥"이 맛도 괜찮았고 많이들 찾는 음식이라한다.

커리는 워낙 다양해서 다 맛보지 못했지만 먹어본 커리는 다 만족 스러웠다. 직원들에게 물어 보면 친절히 알려 주기 때문에 취향대로 고르면 될듯하다 ( 개인적으로는 치킨 마크니를 좋아한다 )


- 찾아가는 길 -



◈ 주의사항 (꼭! 지켜 주세요)
위의 글과 사진자료는 저작권자인 "풍경"의 사전동의 없이 임의로 사용하실수 없으며, 이를 위반 할시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민,형사상 책임을 지셔야 할수도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단, 현재 개인적인 목적으로의 사용과 펌은 특별히 제재를 가하고 있지는 않으나 꼭! 지켜 주셔야 할 사항이 있습니다.
내용을 펌 하실때는 꼭! 출처를 남겨 주시고. 동시에 필자소개도 함께 남겨 주셔야 합니다. 이를 지켜 주시지 않을 시에는 그 용도가 아무리 개인적인 이유로라도 무단사용을 허용할수 없으며 저작권법에 의해 민,형사상 책임을 지셔야 할수도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마지막으로, 위의 글과 사진자료는 필자가 직접 답사와 촬영을하고, 그렇게 힘들게 작성한 내용입니다. 그러므로 필자의 권리인 저작권을 우리 모두가 힘을 모아 지켜 주어야하지 않을까요? 그래야 더욱 힘을내어 더 좋은 아름다운 곳들을 소개 해 드릴수 있을겁니다.

감사합니다!! - "운영진 일동" -

    
Theon □□□□□□□□□□
처음갔을때 밥 같이 나오는건줄 알고 하염없이 밥 나올때까지 기다렸던 기억이 나는군요 -_-
2005-05-03
20:04:06
■■■■■■■■■■
ㅎㅎ 혹시 직원한테 밥 안주냐고 물은건 아니겠죠??^^
2005-05-03
23:07:15
호들갑 □□□□□□□□□
여기 치킨은 환상입니다 매콤하니 ~~~위층에있는 패밀리 레스토랑 보다 강추~~
그러나 한번가면 일주일동안 자금 압박때문에 으~~ 빨리 돈많이 벌어야지 ㅡ,.ㅡ
2005-05-17
15:48:40
■■■■■■■■■■
지난 주말에 다녀왔습니다..
맛나게 먹긴 했는데...
4명서 10만원치 먹었습니다...
정확하게 부가세까지 11만원 입니다..
넘 많이 시켰나..??
커리2개, 만두(??)2개, 바베큐 1개, 난1개, 밥2개, 양요리 1개...
양요리는 냄새나서 거의 못 먹었어요..
양요리 첨 드시는 분들은 후회합니다..
시키지 마세요..
즐기시는 분이야 좋겠지만..
2005-09-11
03:20:13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 

   
   
 


 
문의메일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